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북유럽 7박9일 <핀란드, 덴마크, 스웨덴, 노르웨이>
    여행/북유럽 2019. 4. 1. 23:40

    2018년 6월, 가족과 함께 패키지로 다녀온 여행입니다. 

    원본 글은 네이버에 있었으나 옮깁니다. 참고부탁드립니다.

     

    더이상 까먹기 전에 정리하기 일정과 기억나는 정보 먼저 정리해두기위해..

     

    일정요약

    1일차 : ICN - HEL - CPH : 핀에어 이용, 도착후 버스로 숙소로 이동 (숙소: Quality Hotel View-스웨덴)

    2일차 : 코펜하겐 시내 관광후 DFDS타고 노르웨이 이동 (숙소 : 배)

    3일차 : 오슬로 조각공원 - GROTLI 산장호텔

    4일차 : 피오르드 - 브릭스달 - STALHEIM 산장호텔

    5일차 : FLAM 산악열차 - VOSS - 베르겐 - FOSSLI HOTEL(티타임) - 게일로 호텔

    6일차 : 오슬로 시청 - 미술관 (뭉크) - 외레브로(신기하게 축제중) - 외레브로 호텔

    7일차 : 스톡홀롬 시청사 - 감말라스탄(구시가지같은느낌) - 실야라인

    8일차 : 헬싱키 시내 관광 - HEL 출발

    9일차 : ICN 도착

     

     

    ++ 쇼핑정보

    물건이 많이 없다뿐이지, 어지간한 물건은 배에서가 제일 쌈 (TAX REFUND을 굳이 안받아도 되서 편리)

    일반 관광지의 물건들도 구색을 잘 갖춘 곳이라면 저렴함. 오히려 시내중심가가 더 비싸다고 생각됨.

    순서 : (쌈) 실야라인 - DFDS - 기내면세 - 시내 - 헬싱키공항면세 (비쌈)

     

    ++ 헬싱키 공항은 정말 붐비고 환승객이라도 잘못 겹치면 지옥과도 다름없다.

    특히나 북유럽국가들은 많은부분을 자동화시켜두어, 사람이 있는 창구가 별로 없다. (체크인/티켓발권도 최대한 자동화 되어있다.)

    수화물도 사람이 직접 담당하는 창구는 3개, 드랍만 하는 창구는 5개정도로 직접 하는것이 편리.

     

    ++ 핀에어의 경우 이코노미컴포트 석이 별도로 존재한다

    ICN-HEL (90유로,편도) 좌석이 앞뒤로 살짝 더 여유가 있고, 자리에 파우치(마리메꼬)와 노이즈감소 헤드폰이 있다.

    ICN-HEL 구간은 비교적 비행시간이 짧은 편이긴 하지만, 중간에 별도의 스낵은 돈을 내고 구입해야한다. (기내식과 기본음료들은 무료)

     

    ++ 북유럽4개국(핀란드,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은 현금보단 카드가 훨씬 편리하다.

    코인로커, 화장실도 카드로 되고, 카드로만 되는 경우가 많다.

    현금사용을 줄여나가는걸 정책적으로 시행중이라고 하니 조심 (핀란드만 유로화를 쓰고 나머지는 자국의 화폐)

     

    '여행 > 북유럽' 카테고리의 다른 글

    5일차, 아직 노르웨이  (0) 2019.04.03
    4일차, 노르웨이  (0) 2019.04.03
    3일차, 노르웨이  (0) 2019.04.03
    2일차, 코펜하겐  (0) 2019.04.01
    1일차, Good night, Sweden.  (0) 2019.04.01
    북유럽 7박9일 <핀란드, 덴마크, 스웨덴, 노르웨이>  (0) 2019.04.01

    댓글 0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