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6일차, 노르웨이에서 스웨덴으로.
    여행/북유럽 2019. 4. 6. 21:46

    노르웨이의 마지막 숙소가 있었던 예일로(Geilo) 지역에서 하루밤을 보냈다.

    숙소 앞 슈퍼마켓에서 이것 저것 사려고 했었는데, 

    주류는 살 수 없어 아쉬웠다. (법적으로 주류를 판매하는건 허가받은 곳에서만 가능하고, 그마저도 시간이 정해져있다.)

     

    매우 밝아보이지만, 밤 11시
    날이 밝았다. Dr Holms 호텔의 모습

     

    갈길이 먼 만큼 (오슬로까지 250km 정도, 스웨덴의 외레브로까지 500km), 아침일찍 출발했다.

     

    윈도우 배경같은 노르웨이의 자연풍경

     

     

    오슬로에 도착해서, 오슬로 시청사로 왔다.

    노벨 평화상 수상 장소라고 한다.

    개인적으로는 기하학적 무늬의 바닥의 타일이 인상 깊었다.

    오슬로 시청사를 나타낸 픽토그램 타일

     

     

    그리고 오슬로까지 왔으면, 누구나 보고 간다는 바로 그 작품을 보러 미술관으로 향했다.

    많은 학생과 관광객이 드나든다.
    뭉크의 절규!! 이걸 실제로 보다니..

     

    짧게나마 오슬로 시내를 느끼고, 가볍게 밥을 먹은 후 이제 스웨덴으로 넘어가게 되었다.

    스웨덴의 스톡홀름까지는 거리가 꽤 있어서, 중간에 외레브로라는 지역에서 하루를 보내게 되는 일정이다.

     

    북유럽 감성의 호텔 로비

     

     

    외레브로 상점가의 거리

     

     

     

    덴마크 맥주, 밤 10시

     

     

     

    '여행 > 북유럽' 카테고리의 다른 글

    6일차, 노르웨이에서 스웨덴으로.  (0) 2019.04.06
    5일차, 아직 노르웨이  (0) 2019.04.03
    4일차, 노르웨이  (0) 2019.04.03
    3일차, 노르웨이  (0) 2019.04.03
    2일차, 코펜하겐  (0) 2019.04.01
    1일차, Good night, Sweden.  (0) 2019.04.01

    댓글 0

Designed by Tistory.